Skin & Design by m a y o b i t t o o
Copyright @ 2006  w w w . m o o d s y n d r o m e . c o m  All right reserved
 

j e l l y t o o n           @ i n s t a g r a m e  



 




 PM 03.42 - DAUM 파워블로그에서 전화가 왔다.


- 캣츠공연 보실래요??









































canon30D 17-85mm | Musical CATS | DAUM Power Blogger





저녁 7시. 공연시작.


우르르...통로쪽으로 하나둘씩 고양이들이 나온다...여러동작들을 선보이며 관객들의 호흡을 끌어당기고 있다. 슬쩍 곳곳에서 웃음들이 터지기 시작한다. 이윽고 환호성이 들렸다.


공연의 시작이다.


역시 나는 공짜를 좋아하는가....너무나 들뜬 마음으로 집을 나서며, 정신없이 달려갔다. 그러나 오늘은 머피의 날인지...안경도 빼먹고, 디카의 밧데리는 없고, 하다못해 mp3 아이팟도 다운되 버렸다.헐헐


"뭐 어때....공연시작이다."


처음 공연장을 보았을때 뒷배경이 너무 예쁘고 마음에 쏙 들었다. 그곳에서 20명이 넘는 배우들이 춤을 추며 노래를 부르며 나를 끌어당기고 있었다.
꼭 내가 그들의 파티에 초대된 사람이 아니라 그들의 파티를 몰래 보는듯한 착각에 빠져든다.
살금살금...조용조용...소근소근...
아아 고양이들이 모이면 저러지 않을까? 저렇게 그 누구도 모르게 살금살금 나와서 그들만의 파티를 시작할 듯 하다.


각자의 캐릭터들이 자신들을 소개 하면서, 뮤지컬다운 모습을 보여주는가 하면, 악동처럼 장난꾸러기의 모습을 보여주기도 하고, 한없이 가슴아픈 느낌을 선보이며, 너무나 아름다운 선률과 함께 춤을 춘다.
그리곤 무대에서 내려와 관객들에게 장난도 치고...그곳엔 고양이스러운...아니 고양이들만이 존재했다.


아아 딱맞는 단어가 공연을 보는내내 생각날듯 말듯 했는데...이말이 따악 맞지 않을까 싶다...
그래...난 고양이들의 향연을 몰래 숨죽이며 보고 있는것이다.


그리곤 어느덧 1부는 그리자벨라의 "Memory"를 끝으로 끝이 났다.


2부에서는 무아지경으로 빠져들었다. 우리의 왼쪽이 통로였는데...그곳으로 배우들이 지나가며 나와 친구에게 장난을 걸고, 친구의 꽃블로치에 글루밍도 하고 나와 악수도 나누며, 함께 박수치고, 환호하고, 두근두근 끝을 향해 달려가고 있었다. 어느정도 줄거리도 알고, 내용도 아는터라

'아 이제 끝을 향해 가고 있구나'

라는 생각이 마구마구 들 정도로 클라이막스를 향해 치닫고 있는 것을 알수 있었다. 1부는 소근소근, 살금살금 두근거리며 훔쳐보는 것이였다면, 2부는 그네들에 동화되어 정신없이 함께 클라이막스를 향해 치닫고 있는것이였다.
그리곤 그리자벨라의 메모리가 다시한번 나왔다. 갑자기 울컥~ 감정이 치솓는다. 지금 이 글을 쓰고 있는 시점에서도 또다시 울컥~!! 그건 그녀가 불쌍해서가 아니라 그냥 마음 깊숙한 곳에서 마구 뿜어져나오는 뭔가 모를 감정들 이였다. 감동과 애뜻함이 혼합된 그 무엇이 울컥해서 눈물이 마구마구 흘러나왔다. 그리곤 그녀는 선택되어 지고 그곳의 고양이들이 드디어 그녀에게 손을 내민다...하나둘씩...그렇게 그리자벨라는 천상의 세계로 올라가면서 이 공연은 막을 내린다...


얼마나 공연에 빠졌으면 거의 마지막에는 등받침대에 등을 기대지 아니하고 벌떡~! 앉아서 손벽을 치며 그들과 함꼐 하였다...





- 사실 난 그리 적극적인 블로그를 하지 않았음에도.....이렇듯 다음(DAUM)에서 나에게 파워블로거라는 이름하에 공연티켓을 주어, 공연을 볼수있게 해줘서 너무너무 고맙고 기쁘다...

참!! 무려 R석으로 주어서 깜짝!! 물론 양사이드 끝자리였지만 가까워서 무대가 충분히 잘 보였다♡
(너무 피곤해 포스팅만 하고 쓰러집니다..ㅠㅠ쿨럭!!)


DAUM씨!! 저 공연후기 약속 지켰습니다...그리고 선물 감사해요♬

 

     my dilettante 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미미씨 2008.06.16 15: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흑흑..부러워 2탄이구낭~ㅠㅠ
    나도 이거 오리지날 내한팀 왔다길래 시간내서 함 봐야겠다 맘 먹긴 했는데
    R석을 공짜로 보다니...아흑..
    나도 이번에는 꼭 봐야겠단 목표를 이뤄야지~~ㅋㅋ

    • 령주/徐 2008.06.17 12:0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으흐흐흐 언니 부럽죠 부럽죠?라고 할라했더니 언니의 여행소식에 제가 더 부러워 하는거 아시나요??흑흑
      엔화가 올라서 좀 그렇지만...즐겁게 다녀오시리라 생각해요...왕 부러워요..크흑~~

      갔다오시곤 사진들이 올라올때쯤이면 전 아마 눈물이 주르르륵 흘를꺼에요...에잇 부러워요!!

  3. icanfeelyou 2008.06.16 16: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아아아,ㅠㅠ 즐거우셨겠다.
    캣츠를 보려고 5번 예매했다 취소했던 기억이..물론 5년에 걸쳐서;;;;

  4. ch__ 2008.06.16 16:5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김동률 콘서트에 이어서 이젠 뮤지컬까지~~ㅋ ㅑ
    문화생활 제대로 해주시는데요???????????????~~

  5. 에코♡ 2008.06.16 17: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흑,.이거 너무 보고 싶어지네요 ㅠㅠ

  6. Raycat 2008.06.16 19:2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동률이에 이어 이것도 부럽...;;;;;;;;;;;;;;;;;

  7. 2008.06.16 19:2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령주/徐 2008.06.17 00:1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 원래 폰트에서 약간 변형한거라서...
      여하튼 원래폰트 저쪽 컴터에 있어서 내일 직접 블로그가서 말할께요...^^;

  8. 2008.06.16 22:5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령주/徐 2008.06.17 12: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하하하 안녕하세요 비밀글님...
      글보며 잠시 웃었어요...크크크
      뭐 하긴 줄거리랑 상관없으니 읽으셔도 되지욥...ㅎㅎ;;
      감사합니다~

  9. 히어리 2008.06.17 00:0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아. 캣츠! 노래만 들어도 언제나 두근두근해요!
    안그래도 얼마전에, 친구녀석이 아주 좋은 자리에 티켓 생겼다고 보지 않겠느냐 했는데...사정이 있어서 못봤지 뭐에요. 흑.
    하루종일 캣츠 생각에 사로잡혀있었는데...며칠뒤 그 친구가 별로 안친한 이에게 티켓을 넘겨 속이 쓰렸다하더라구요^^;
    공연 좋으셨겠어요! 부러워요~헤헤

    • 령주/徐 2008.06.17 12:1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안녕하세요 히어리님...
      맞아요...노래 들었더니 두근두근...
      근데 공연에서 들은것이 더 좋더라고요...하핫;;
      이론...그 소식 들었을때 정말 속쓰렸겠어요..ㅠㅠㅠㅠ
      안타깝네요..보시면 정말 좋았을꺼 같은데....또 기회가 오겠죠?^^;;

  10. comodo 2008.06.17 06:0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와 김동률 콘썰에 이은 캣츠 공연까지!!! 완전 부러워요!! 오늘 본 드라마 '달콤한 나의 도시'에서 캣츠 공연을 보는 사람이 나왔었는뎅.. 여기 오니까 또 이렇게 만나게 되는군뇨!

    • 령주/徐 2008.06.17 12:1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크크크크 -_-VVV <- 요리 자랑하는 포즈를 취하고...하핫;;
      달콤한 나의 도시 보시나요? 생각보다 책의 영향인지 나오는 분들이 다 좋아서도 그렇겠고...많이들 보시는듯 하네요;;; 너무 좋았어요ㅠㅠ

  11. 마키♡ 2008.06.17 15: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캣츠하면 배경음악을 빼놓을수 없죠~~
    가장 기억에 남는 음악입니다^^

    • 령주/徐 2008.06.19 23:1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맞아요...여러 영화들에서도 많이 사용되었고요..
      사실 뮤지컬전에 오래된 영화에서 먼저 들었던 음악이기도 해요 저는^^;

  12. FunPick 2008.06.17 17:5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문화생활이라곤 유일하게 아주 간혹 극장가서 영화보는게 다인 저로서는 마냥 부럽습니다. ㅎㅎㅎ

  13. super-man 2008.06.17 19:0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부럽네용 ㅠㅜ 저도 다시 보고 싶네요 ㅎㅎㅎ

  14. 아싸걸 2008.06.17 21:3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정말 부럽부럽~ 질투나염~ㅋㅋ
    령주님 글을 읽으니.. 꼭 보고싶단 생각이 들어요~
    벌떡~ 일어나 박수를 치셨다니~ 어느 정도의 공연이였는지 상상해보게 되네요~^^

    • 령주/徐 2008.06.19 23:2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으흐흐흐 질투나시죠?? 막이러고..하하하
      정말 기회가 되시면 꼭 보셔요 라고 말하고 싶어요..
      뮤지컬 좋아하시면 더 좋고요^^;;
      근데 사실 기립박수를 유도하기도 했지만...요..소근

  15. Julie. 2008.06.19 17: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캣츠캣츠!!!!! 너무비싸요!!!
    이쯤되면, 가보고싶어 죽을지경. 부러워요 ㅠㅠ

  16. メランコリア 2008.06.20 16: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진짜 좋았겠어요!!!!!
    특히나 공짜라서... 흐훗..
    위의 위의 위의 소근이 너무 웃겨요..

  17. 2008.06.20 23:5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으아아아~ 부러워요. 당최 공짜로 뭐 받거나 당첨되거나 그런 경험이 전무한 저로선..

  18. Evelina 2008.06.21 03:3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예전 첨 뉴욕에 여행갔을때 꼬옥 캣츠를 봐야한다고 본 적이 있는데, 아웅 그때 기억이 나네용. 노래 또 듣고 싶어요. 그리고 이뿐 고양이들도 다시 보고 싶고~ 암튼 요즘 공연에 너무 목이 말라있어요.

    • 령주/徐 2008.06.22 12:2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으아아아아 뉴욕가서 보셨군요..ㅠㅠ
      전 뉴욕가서 뮤지컬 꼭 보고싶던데...너무너무 부럽습니다...미국에 있을때 뉴욕 제대로 보지 못하고 돌아왔었거든요...Evelina님 완전 부러워요~

  19. 후여리 2008.06.21 11:3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재미 있었겠어요..ㅎㅎ
    뮤지컬 경험은 없는데.. 많이 궁금해지네요..ㅎㅎㅎㅎ
    언젠간 보는 날이 오겠죠..ㅎㅎㅎ

    당첨되신거 축하드려요..ㅎㅎㅎ

    당첨운을 저에게도... 조끔만..ㅎㅎㅎ

    • 령주/徐 2008.06.22 12:2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뮤지컬 한번 봐보세요...정말 멋져요^^;;
      아주아주 어렸을적에 그 왕자 12명인가...막내가 옷을 짜서 입혀주면 사람이 되는..백조에서 말이죠..
      그 뮤지컬을 초등학교때인가 중학교때인가 봤는데..
      엄청나게 몰입해서 봤었거든요..그후로 뮤지컬 종종 봅니다...너무 좋아요...

      저도 당첨되어 공.짜.로 본것이 좋아요..으흐흐흐 <-
      감사합니다~

  20. 센~ 2008.10.11 23:3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리지날 공연을 보신거죠? 전 한국어공연이라..오리지날 공연도 보고싶은 마음이..
    두개를 비교해보고 싶어서 ㅋㅋ

    • 령주/徐 2008.10.17 00:0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네 오리지날 보았어요^^
      한국어공연도 어땠었는지 궁금해요!!저도!!
      저도 괜시리 비교해 보고싶은??근데 돈이 없;;ㅠㅠㅠㅠorz;;

  21. 재밍 2008.12.03 17:3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 한국어로 보았는데~ 옥주현과 대성 나오는거요 ^^
    티싀토리에서 왜 줬는지 아직도 모르겠네요 헐;;
    한국어임에도 뭔말인지 잘 모르겠고 이해가 어려웠습니다.
    이런건 아무나 보는게 아닌가봐요 ㅠㅠ
    트랙백 남길게요 근데 저렇게 트랙백 간결히 정리해 놓으신 것이 참 보기 좋네요 ^^


이 블로그는 ≪나눔글꼴≫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글꼴을 이용하고 싶으신분들은 네이버를 이용하여 설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