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n & Design by m a y o b i t t o o
Copyright @ 2006  w w w . m o o d s y n d r o m e . c o m  All right reserved
 

j e l l y t o o n           @ i n s t a g r a m e  



 




  1.     +   2007.01.13  |   어머님 생신 (15)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머님 생신에 무엇을 해드릴까 하다가 음식을 해서 갔어요. 매번 돈으로 드리는것도 성의없는거 같고...

"무엇을할까?"

생각하다가 인터넷도 검색해보곤 갈비찜과 부친게, 그리고 무쌈말이를 했습니다. 부친게에는 오징어와 호박, 당근, 양파, 피망, 파프리카를 네모로 작게 썰어 부침가루와밀가루, 달걀을 섞어 물은 뜨거운 물에 마늘다진걸 우려내 좀 식힌후 그물로 반죽하여 부쳤어요. 굉장히 단백하고 정말 맛있었습니다. 음하하하하-_-vv

그리고 갈비찜은 정말 힘들게 열심히 만들었고, 무쌈말이는 당근, 계랸으로 지단을만들고, 햄, 양송이버섯, 피망, 무순,오이(물이 많이 나와서 당일날 썰어서 만듦) 을 얇게 채를 썰고, 채칼로하면 물이 많이 나온다고하기에..T^T
그렇게 해서 차에 싣고 어머님께 내려갔어요...하룻밤 자고 일어나 무쌈말이는 썰어간 채로 무쌈은 시판하는것을 사서 돌돌말아 미나리로 묶었습니다아아~
여기서 처음해본 실수는 파는 무쌈말이는 신맛이 많이 나기때문에 어른들이 신맛을 별루 안좋아해서 담궈놓거나 물로 잘 씻은후 신맛을 없애야한다는것. 처음 두통은 신맛때문에 별루였어요..ㅠㅠ
나중에 두통은 신맛을 없애고 했기때문에 맛있었습니다...만들어만 놓고 일때문에 깬다군과저는 올라와야했기에 손님과친척들이 맛나게 잘 드셨는지는 몰라요...ㅠㅠ

갈비찜도 맛나다고 해주시고 부친게도 인기많고, 좋았어요...으흐흐흐
단지 무쌈말이 정말 이뻤거든요..이쁘게 잘 만들었는데 사진기를 갖고가지못해서 사진을 못찍었어요...핸드폰으로 찍어야지하고선 회사에 늦을듯싶어 부리나케 올라오느라..또 깜박!!~

여.하.튼. 그리곤 지금 몸살, 감기에 드러누었다가 일어났습니돠~~그래도 뿌듯!!~헤헤^^;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령주/徐 2007.01.13 16:3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 위의 사진은 네이버에서 사진 업어왔어요..;;

  2. 우담아빠 2007.01.13 17:1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 최고의 선물을 하셨네요^^

  3. liebemoon 2007.01.13 18:07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어머님께서 매우 기뻐하셨겠어요. ^^ 감기도 얼른 나으세요!

    • 령주/徐 2007.01.14 13:30  address  modify / delete

      넵...빨리 감기 나아야겠어요..ㅠㅠ
      처음으로 해드린 생일상이라...;;;좋아하시더라구요~후훗

  4. yamubi 2007.01.13 20:0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와, 대단해. 난 절대 못할 일.
    수고했어. 토닥토닥.

  5. iris 2007.01.13 21:5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대단하시네요. 사랑받는 며느리시겠어요 +_+
    그렇게 기쁜 마음으로 음식을 할 수 있다는 게 부럽네요. ^^;;

    • 령주/徐 2007.01.14 13:31  address  modify / delete

      쿨럭;; 그닥 사랑받는 며느리일까? 싶지만...
      어머님이 좋아하셔서 좋았어요...다들 맛있게 먹기도해서 기분좋구요..후훗^^;

  6. 딸기뿡이 2007.01.14 12:4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와 하나가 아닌, 세가지 음식이나 하셨단 말이지요?
    아 맛보고 싶어라. 무쌈말이 진짜 맛있어 보이는데요? 갈비탕은 말할필요도 없구요.

    • 령주/徐 2007.01.14 13:32  address  modify / delete

      워낙 대식구라서 시댁쪽이요...왠만큼 많이 했다고 하지만 장난 아니더라구요..먹을꺼 별루 없었다니깐요..ㅠㅠ
      무쌈말이 정말 맛있었어요..전 야채도 좋아하고 담백하고 소스도 맛있어서 다음번에 또 해먹어볼려구요..>_<

  7. 가을 2007.01.15 21:4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언니 진짜 좋아하셨겠다!! 언니가 또 음식맛나게 잘하잖아!!! 근데 아파서 어떻게!! 이구!!
    언니 근데 우리 언제봐 흑흑 ;ㅁ;ㅁ;
    담에 나 하는거 알려줘 언니 ^^

    • 령주/徐 2007.01.16 02:53  address  modify / delete

      응응 좋아하셨어...그래도 다음에 또하라면 못할꺼같기도...프하하하orz
      응 다음에 만드는법 알려주께!!~
      정말 근데 우리 언제봐..엉엉
      조만간에 보자긍. 진.짜.룽.ㅠㅠ

  8. 수현 2007.01.16 19:2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정말 맛나보이네 맛있었어?
    채소를 잔뜩 넣었다니 담백하고 맛있겠다
    그리고 갈비찜~! 나 진짜 좋아하는뎁ㅠㅠ


이 블로그는 ≪나눔글꼴≫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글꼴을 이용하고 싶으신분들은 네이버를 이용하여 설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