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n & Design by m a y o b i t t o o
Copyright @ 2006  w w w . m o o d s y n d r o m e . c o m  All right reserved
 

j e l l y t o o n           @ i n s t a g r a m e  



 




  1.     +   2018.11.14  |   양평 두물머리 연잎핫도그 & 미니핫도그
  2.     +   2017.11.14  |   in 부산
  3.     +   2017.10.30  |   분식
  4.     +   2017.10.30  |   작업실
  5.     +   2017.10.30  |   잠버릇
  6.     +   2017.10.29  |   리코타 치즈 샐러드
  7.     +   2017.10.27  |   굿나잇♡
  8.     +   2017.10.26  |   요크셔테리어 말티즈/ 나란히 나란히~
  9.     +   2017.10.15  |   주말 오후, 소박한 우리집 식탁♡
  10.     +   2017.10.14  |   택배왔습니다!
  11.     +   2017.10.11  |   좋아하는 이대맛집 소바야린에서...
  12.     +   2017.10.11  |   비오는 오후 우리집 풍경
  13.     +   2017.06.08  |   쌍용《티볼리 에어 2017》가 내게로 온다♡

2018.09. 나는 왜이리 핫도그가 좋은지 모르겠어요.ㅎ 사실 감자가 있는 것도 나쁘지는 않지만, (전자렌지용은 싫고요- _-)> 오리지날. 튀긴 핫도그가 좋아요. 거기다가 설탕에 케찹과 머스타드까지 다 뿌려 먹으면, 최고! ' -')!! 오죽하면 양평 두물머리에 연잎핫도그가 먹고 싶어서 갔었겠어요.ㅠ 무려, 1시간 30분이나 걸렸다능. 무... 물론 연잎핫도그는 맛있었어요!(소근) 다음에 날 따뜻해지면 한번 또 가고 싶어요. 예전엔 자주 갔었는데, 잊고 살았네요. 최근엔 휴가를 길게 잡으려고, 평일에 안 쉬다보니... 그리고 그 긴 휴가때는 대부분 해외여행만 다녔던 터라. 이렇게 평일에 선선하게 강가에 앉아 있으니, 한산하고 좋더군요. 가을이 길었더라면 한번 더 가봤을 것을. 조금 아쉽네요.

어쨋든!! 이렇게 제가 핫도그가 좋아하니까, 깬다군이 이번에 x몬에서 미니핫도그를 구입해놓았어요. 앙증맞기도 하지. 에어후라이기에 돌리니 딱이네요. 맛은 나쁘지 않아요. 안의 햄도 파는 것에 비해 더 좋은거고... 하지만 다음엔 큰것을 주문해봐야 겠어요. 뭔가 미묘해요.ㅠ 빵이  적은느낌이라 그런지... 확- 맛있다는 느낌은 없어요. 다만, 사진 찍으니 역시 귀엽네요~훗 ェ훗b 평점: ★★☆☆☆ 2.5

 끝으로 핫도그가게 조형물이 예뻐서 찰칵! :D 모바일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10月 부산에 놀러가다 / 해운대 & 자갈치시장 모바일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여행

댓글을 달아 주세요



 늦은 아점 모바일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내 작업실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만세?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직접만든 리코타치즈 샐러드♡다양한 견과류와 함께 발사믹 소스(+유자청)의 궁합은 쵝오였다~  맛있어!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잘장♡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둘이 나란히~ (오타-> 땋다.ㅠ)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깬다군 솜씨 :-D 갈비찜, 삼치구이, 김치찌개.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택배왔습니다~ 아픈데 잘 됐다.ㅠ 사발면이나 먹어야지8ㅅ8;; 모바일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인이 하는 곳이지만, 맛있는... 내가 좋아하는 이대 소바야린 :-) Sobayarin 모바일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마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낮잠 zzZZZ 모바일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현충일날 비오는 야밤에 차 한번 보자고 간 쌍용에서 새차를 뽑았다♡미쳤다! 그런데, 이제와 조금씩 설레기 시작한다~ 얼마만의 새차인가? 정말 깬다군이랑 난 대책이 없다. 헐~ 뭐! 미친듯이 일해야지 별수 있나ㅠㅠㅋ 차에 관한 사항들은 나중에 차가 오고나면, 자세히 포스팅해볼게요~ 모바일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my dilettante 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 블로그는 ≪나눔글꼴≫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글꼴을 이용하고 싶으신분들은 네이버를 이용하여 설치하세요~*